AD
  • 사진=유토이미지
1세 미만의 영아가 입을 벌리고 혀를 내밀고 있는 증상은 갑상선 기능 저하증의 주요 증상일 수 있다. 이후의 연령에서 입을 벌리고 혀를 내미는 증상은 편도 아데노이드 비대이거나 비염, 축농증의 증상으로 비롯된 것일수도 있다. 글=고려대학교안암병원 제공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27 07:00:11 수정시간 : 2018/01/27 07:00:1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