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유토이미지]
해외여행의 경우 기후와 환경이 국내와 다른 만큼 지역에 따라 다양한 풍토병에 걸릴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대부분의 풍토병은 우리나라에는 없는 경우가 많고, 여행기간 동안에 면역력이 떨어져서 질병에 걸렸을 때 현지인들보다 심하게 앓을 수 있습니다. 적절한 진단과 치료가 늦어지면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도 있으니 이상 증세가 보이면 즉시 병원을 찾아야 합니다. [글=고려대학교안암병원 제공]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8 11:29:33 수정시간 : 2018/01/18 11:29:3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