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도자료 > 기업·유통
  • 신소율·김지철 부부, ‘아내의 맛’에서 중도금 대출 위한 눈물 나는 고군분투 펼쳐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20.02.12 10:57
지난 11일 방송된 TV CHOSUN의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84회 분 시청률이 9.3%(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을 기록하며 동시간대 지상파-종편 프로그램 전체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11.0%(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까지 치솟기도 했다.

  •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이날 방송에서는 신소율-김지철 부부가 신혼집 대출금을 갚기 위해 백방으로 뛰는 에피소드가 담겼다. 신소율-김지철 부부는 이들의 집이 지어지고 있는 경기도 양평을 찾았다. 이들은 완공된 집을 구석구석 살피며 대형 드레스룸, 반려동물 공간 등을 확인하고는 흡족해했다.

하지만 부부는 신혼집 중도금을 치르기 위해 은행을 찾아 대출 상담을 받았다. 이들의 신혼집아직 완공이 되지 않아 주택담보대출이 불가능했고 신용대출도 필요한 대출금에 비해 턱없이 부족해 좌절하는 모습도 담겼다.

방송은 홍현희-제이쓴 부부의 아프리카 잠비아로 떠난 이야기도 담았다. 이들은 19시간이 걸려 잠비아에 도착했는데 현지 취재원들이 몰리고 입국 현장이 9시 메인 뉴스에도 생중계되는 등 엄청난 환호와 환대에 깜짝놀라기도 했다.

이 부부는 700만 명이 시청하는 인기 토크쇼에 출연해 잠비아 음식 먹방, 차력쇼 등을 선보이며 30분 방송을 1시간으로 연장시키기도 했다.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2 10:57:33 수정시간 : 2020/02/13 11:1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