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미래통합당 인천 연수을 경선에서 승리한 민경욱 의원이 24일 국회 본관 앞에서 기뻐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공천 배제됐던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부활했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24일 민경욱 의원의 인천 연수을 공천을 확정했다. 100% 국민여론조사로 치러진 경선에서 민경욱 의원은 55.8%를 얻어, 여성 가점 5점 포함 49.2%에 그친 민현주 전 의원을 제쳤다.

앞서 공관위는 연수을 지역에 민 전 의원을 단수 추천했지만 지난 12일 기존 결정을 뒤집고 경선을 치르기로 한 바 있다.

민 의원은 이날 경선 발표 후 기자들과 만나 “쉽게 올 수 있으리라고 생각했는데 멀게 돌아왔다”면서 “우파 승리와 지역 발전을 위해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 달서갑에서는 홍석준 전 대구시 경제국장이 이두아 전 의원을 이기고 공천을 확정했다. 이 지역 역시 공관위가 이 전 의원을 단수 추천했지만, 당 최고위원회의의 재의 요구가 받아들여져 경선이 진행됐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4 15:39:48 수정시간 : 2020/03/24 15:39:48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