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북한
  • 北인민군 총참모장 "美 무력 사용 시 상응행동 할 것"
  • 기자김동용 기자 dy0728@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2.04 22:33
  • 박정천 북한 인민군 총참모장.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북한이 ‘필요시 북한을 상대로 무력을 사용할 것’ 것이라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상응 행동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정천 북한 인민군 총참모장은 4일 '필요시 북한을 상대로 무력을 사용할 것'이라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기자회견 발언에 대해 "만약 미국이 우리를 상대로 그 어떤 무력을 사용한다면 우리 역시 임의의 수준에서 신속한 상응행동을 가할 것이라는 점을 명백히 밝힌다"고 말했다.

박 총참모장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상대로 무력을 사용하는 일은 미국에 있어서 매우 끔찍한 일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22:33:09 수정시간 : 2019/12/04 22:33:09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