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중앙당 발기인 대회…정식 신당명은 대국민 공모로
  •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의 유의동 신당기획단장이 4일 국회에서 가칭 '변화와 혁신' 신당명과 오는 8일 중앙당 발기인 대회 개최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이 신당 명칭을 ‘변화와 혁신’(가칭)으로 확정했다.

변혁 신당기획단 공동단장을 맡고 있는 유의동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공개했다.

변혁의 중앙당 발기인 대회는 오는 8일 국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변혁은 발기인 대회를 통해 창당준비위원회를 구성한다.

변혁은 정식 신당명을 대국민 공모로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11:50:54 수정시간 : 2019/12/04 11:50:54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