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 박능후 “성남 어린이집 성폭력, 어른 관점에서 봐선 안 돼”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2.02 18:23
국회 보건복지위서 “발달 과정서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도…시각 차이 있어”
  •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일 성남 어린이집 성폭력 사건과 관련해 “어른이 보는 관점에서의 성폭행으로 봐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박능후 장관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아이들의 성에 대해서는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보는 시각의 차이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장관은 “발달 과정에서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 있는데, 과도하게 표출됐을 때 어떻게 처리할 것이냐 문제가 있다”면서 “사실 확인 이후에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어보고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성남 어린이집 성폭력 사건은 성남의 한 국공립 어린이집에 다닌다고 밝힌 한 여아 부모가 맘카페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등에 피해 사실을 호소하면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청와대 청원게시판에 올라온 '어린이집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는 제목의 청원은 이날 오후 5시 20분 현재 8만2800여명의 동의를 얻고 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2 18:23:24 수정시간 : 2019/12/02 18:23:24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