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와대 전경. 사진=청와대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청와대는 10일 북한이 미상의 발사체를 발사한 것과 관련해 오전 8시 10분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지도통신망을 통해 NSC 상임위원회 긴급 회의를 개최해 논의 중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출입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이같이 전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북한은 평안남도 내륙에서 동쪽 방향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

북한이 이번에 발사체를 쏜 것은 지난달 24일 함경남도에서 동해상으로 ‘초대형 방사포’(다연장 로켓)‘를 발사한 지 17일만이다. 올해 들어서는 10번째 발사이기도 하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0 08:29:13 수정시간 : 2019/09/10 08:29:1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