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 방한 당시에도 동반 방문 검토
DMZ서 남북미정상회담? 청와대 “계획 없다”
  •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오는 29~30일 한국을 국빈 방문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DMZ(비무장지대) 방문을 검토 중이다.

정부 관계자는 24일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017년 11월 첫 방한 당시에도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DMZ를 방문하려 했지만 기상문제로 가지 못한 바 있다. 따라서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 방한 기간 중 DMZ 방문 일정을 확정할 경우, 문 대통령이 함께 방문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이 DMZ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문재인 대통령 등 남북미 정상이 함께 만나는 시나리오도 외신 등을 통해 거론되고 있으나 이에 대해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일단 부인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 기간 동안 남북미 정상회담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4 17:26:48 수정시간 : 2019/06/24 17:26:4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