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 이인영 “국회정상화 위한 임계점 도달…한국당, 통 크게 나서달라”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5.15 11:23
민주당 확대간부회의서 “한국당 장외투쟁에 공감 못한다는 국민 여론이 60%”
  •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국회 정상화를 위한 임계점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왜 국회를 정상화해서 추가경정예산(추경)을 조속히 처리해야 하는지 자유한국당도 아주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여론조사를 봐도 한국당의 장외투쟁에 공감하지 못한다는 국민 여론이 60%에 달한다”면서 “이쯤 되면 한국당은 장외투쟁을 접거나 투쟁을 병행하면서 국회로 돌아올 때도 됐다”고 언급했다.

그는 “추경은 지금 우리에게 꼭 필요한 일이고, 단 한 모금의 해갈과 같은 마중물의 성격을 가진다”면서 “우리 경제 전체가 다시 회생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모든 정당의 원내대표 구성이 완료되고 있고, 따라서 국회 정상화를 더 미뤄야 할 이유가 거의 없어졌다”면서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해 한국당 차원에서 국회 정상화에 통 크게 나서주실 것을 거듭 요청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5 11:23:54 수정시간 : 2019/05/15 11:23:5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