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 노영민 실장, 故김홍일 빈소 조문…“가슴이 먹먹”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4.21 17:46
노 실장, 강기정 수석과 함께 빈소 찾아…“고인의 민주주의 업적 가슴에 새길 것”
  •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왼쪽)과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2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김홍일 전 의원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21일 김홍일 전 의원의 빈소를 조문해 먹먹한 심정을 나타냈다.

노영민 실장은 이날 오후 강기정 정무수석과 김 전 의원의 빈소를 조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17대 국회에서 같이 활동했다”면서 “민주주의 투쟁 과정에서 고인이 당한 수난을 생각하면 정말 가슴이 먹먹하다”고 애도했다.

노 실장은 이어 “고인께서 한국의 민주주의와 통일, 평화를 위해 쌓은 업적을 생각한다”면서 “후배들이 앞으로 어떻게 나아가야 할지, (고인의 업적을) 가슴에 새기고 열심히 하고자 한다”고 다짐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김 전 의원 빈소에 조화를 보내 고인을 추모하기도 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17:46:06 수정시간 : 2019/04/21 17:46:06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