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 CNN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에게 건넬 트럼프 대통령 메시지 있다”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04.21 14:36
“북미정상회담에 긍정적 상황으로 이어질 내용 포함”
  •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일 오후(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김정숙 여사,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한 친교를 겸한 단독회담에서 얘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전달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메시지를 갖고 있다고 미국 CNN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이날 복수의 한국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문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건넬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를 가지고 있다”고 전했다.

CNN은 “이 메시지에는 현재의 방침에 중요한 내용과 북미정상회담에 긍정적 상황으로 이어질 내용이 포함돼 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CNN은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이 트럼프 행정부와의 회동 이후에 무슨 말을 할 것인지 아주 아주 궁금할 것”이라면서 “문 대통령은 스몰딜이든 빅딜이든, 좋든 나쁘든 무엇인가가 일어나야 하며 과정이 지속 가능해야 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해왔다”고 밝혔다.

CNN은 “한·미는 (정상회담에서) 입장이 같다는 것과 필요한 조치가 무엇인지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1일 워싱턴에서 한미정상회담을 갖고 북미 간 비핵화 협상 재개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전달될 트럼프 대통령의 비공개 메시지를 전달받았을 것으로 관측된다.

문 대통령은 당시 회담에서 “조만간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고,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이 파악하는 북한의 입장을 가능한 한 조속히 알려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1 14:36:45 수정시간 : 2019/04/21 14:36:4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