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 靑, 'NSC상임위' 개최…남북군사공동위 구성·한미 방위비 분담 논의
  • 기자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12.07 16:01
철도조사 후속조치·산림협력 관련 평양방문 계획·겨레말 큰사전 편찬사업 재개도 검토
  • 청와대 전경.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청와대는 7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열고 제10차 한미 방위비 분담 협의 진행상황과 남북군사공동위원회 구성 등을 논의했다.

상임위원들은 이 자리에서 한미 간 제10차 방위비 분담 협의 진행상황에 대해 관계자들에게 보고를 받고 관련 대책을 논의했다.

상임위원들은 또 ‘9·19 군사합의서’ 이행을 포함한 남북 간 군사적 신뢰 구축 및 군비통제 등 제반 군사현안을 다루는 남북군사공동위 구성과 운영방안에 관해 협의했다.

아울러 경의선 철도 현지조사(11월30일~12월5일) 결과를 보고받고 후속조치에 대해 논의했으며 △남북 산림협력 관련 평양현장 방문계획 △남북 간 겨레말 큰사전 편찬사업 재개방안에 대해서도 협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NSC 상임위원장인 정의용 실장을 비롯해 조명균 통일부 장관,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참석했다.

또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이상철·남관표 안보실 1·2차장, 윤순구 외교부 차관보 등이 함께했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7 16:01:57 수정시간 : 2018/12/07 16:01:5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