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행정
  • 산업부-에너지공단-한수원, ‘산업단지 태양광조합‘ 발대식
  • 기자안희민 기자 statusquo@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8.07.13 14:44
김해 나전·광주 평동 산단 등에 7MW 규모 태양광발전소 설치
  • 산업부와 에너지공단, 한수원이 산업단지 태양광 조합 발대식을 13일 개최했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왼쪽에서 3번째)과 정재훈 한수원 사장(왼쪽에서 5번째)이 공장 지붕 위에 설치된 태양광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한수원 제공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13일 김해 골든루트 산업단지에서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수력원자력과 함께 ‘산업단지 태양광 협동조합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발족되는 협동조합은 김해 골든루트 산업단지, 김해 나전 농공단지, 광주 평동 산업단지 등 3개 단지의 25개 입주기업에 약 7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한다.

공장지붕, 주차장 등 유휴부지를 최대한 이용해 산업단지에 설치하는 신재생에너지 용량을 2022년까지 3.2GW로 확대할 계획이다.

산업부는 건물 옥상에 설치할 수 있는 태양광이 44GW에 달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옥상은 인근주민의 반대가 없고, 전력 소비처와 생산처가 동일해 송배전과 같은 전력계통에 대한 추가투자도 거의 필요하지 않는 장점도 있다.

산업부는 도시형 태양광 사업 확대를 위해 정부청사와 관공서, 학교 등 국가기관 건물과 상하수 처리장, 매립지 등 지자체 보유 시설 및 산업단지와 주유소 등 민간시설에 보급을 확대할 예정이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과거 지붕임대 방식으로 진행하던 산업단지 태양광 사업을, 입주기업이 참여주체가 되는 협동조합형 사업으로 추진함으로써 발전수익이 지역에 환원되고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사업모델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산업단지 태양광조합 발대식 모습. 사진=한수원 제공
기자소개 안희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3 14:44:10 수정시간 : 2018/07/13 22:47:55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