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르지 못한 치열과 그로 인한 부정교합을 바로 잡는 치과 치료를 치아교정이라고 한다. 입이 돌출되거나 덧니가 보이는 등 미관상의 문제들로 치아 교정을 진행하기도 하지만 부정교합이 심해 저작기능을 원활하게 하기 어렵거나 발음이 새는 등 일상생활 속 불편한 문제들 때문에 치아 교정을 진행하기도 한다.

치아 교정은 흔히 발치 교정과 비발치 교정으로 나눌 수 있다. 발치 교정은 자연 치아를 발치하여 잇몸에 치열을 바로 잡을 공간을 확보한 후 치아교정을 진행하는 방식이며, 비발치 교정은 발치 과정 없이 자연치아를 보존하면서 치아 교정을 진행하는 방식을 이야기한다.

과거와 달리 최근에는 비발치 교정 치료만으로도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는 것이 가능해졌다. 턱뼈 후방 공간이 충분하고 치아 이동거리가 적다면 비발치 교정을 고려할 수 있는데, 무엇보다도 돌출된 정도와 치아 배열, 얼굴의 비율과 골격이 각기 다른 만큼 명확한 검진을 바탕으로 개개인의 특성을 파악하여 알맞은 치료 계획을 바탕으로 진행할 수 있어야 한다.

김기범 부천연세베스트치과 원장은 “치아 상태에 따라 적용할 수 있는 교정 치료 방식이 각기 다른 만큼 충분한 상담과 진단을 통해 신중하게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며 “교정 치료 상담 진행 시 교정 치료에 대한 세부적인 방법과 교정 장치의 종류, 앞으로의 치료 계획 등에 대해 세심하게 살펴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0:51:41 수정시간 : 2021/04/09 10:51:4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