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림대춘천성심병원 이원기 교수. 사진=한림대의료원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은 비뇨의학과 이원기 교수가 4월 3일 ‘제 38차 대한남성과학회 및 제 21차 대한여성성건강연구학회 학술대회’에서 해외학술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따.

이 상은 지난 1년간 국제학술지에 발표된 남성과학 분야 연구 가운데 학술·임상적 가치가 우수한 것을 선정해 주는 상이다. 이원기 교수는 ‘임상의학저널’(Journal of Clinical Medicine)에 발표한 논문 ‘연부조직충전제의 임상적 효과에 대한 18개월간 무작위 대조군 연구’로 이 상을 받게 됐다.

이원기 교수는 “연부조직충전제는 세계적으로 널리 사용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직 연구가 활발하지 않은 영역이다”면서 “세계 최초 연부조직충전제의 효과를 18개월간 장기추적한 무작위 대조군 연구에 의미가 있다. 앞으로 보다 안전하면서 효과적인 물질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원기 교수는 그동안 남성과학 분야 기초 및 임상연구로 다양한 상을 받았다. 세계 3대 남성학 저널 중 하나인 ‘세계남성건강학회지’(World Journal of Men’s Health)로부터 2018년 최고심사위원상을 수상 했으며, ‘국제발기부전연구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Impotence Research)에서는 30주년 기념 최우수논문으로 이원기 교수 연구를 꼽았다.

또한 이원기 교수는 이번 수상으로 대한남성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총 4번의 해외학술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원기 교수는 현재 대한남성과학회 학술이사, 대한성학회 학술이사, 대한여성성건강연구학회 정보이사, World Journal of Men’s Health 부편집장을 맡고 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09:15:52 수정시간 : 2021/04/09 09:15:5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