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의 외모적 콤플렉스를 개선하기 위해 성형수술 고려하는 이들이 많다. 외모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면서 성형외과를 방문하는 수도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데, 그만큼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를 얻는 이들 또한 늘어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

코 성형은 얼굴의 전반적인 입체감과 분위기를 좌우하는 만큼 사람들이 선호하는 부위 중 하나다. 과거 코 성형이라고 하면 실리콘과 고어텍스와 같은 인공 보형물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다. 최근에는 이를 사용하지 않고 자신의 몸에서 채취한 자가진피, 귀뒤근막, 비중격 연골, 귀연골 등자가조직을 사용한 무보형물 코 성형이 시행되고 있다. 코끝이 집혀 있거나 콧대는 있지만 코끝이 뭉툭한 경우 등의 케이스는 코끝 성형만을 진행하는 귀연골 코 성형을 적용할 수 있다.

자가 연골을 사용한 코 성형은 인공 보형물 사용에 비해 구축과 같은 이물반응으로 인한염증이나 부작용 발생 확률이 낮은 편이다. 하지만 연골의 종류는 비중격, 가슴, 귀 등 다양한 곳에서 채취되는 만큼 그에 따른 특성도 다른 만큼 수술에 앞서 3D CT를 통해 코의 모양, 내부 구조 등 심층 분석을 통해 수술 방향을 잡아야 한다.

논현역 디엔드성형외과 박상은 원장은 “자연스럽고 만족스러운 코 성형 결과를 위해서는 개인의 피부 두께, 탄력, 코의 높이 등 정확한 진단은 물론 개인에 따라 적합한 코 보형물 재료를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 어떤 보형물이든 각각의 장단점이 있으므로 의료진과 충분한 상담을 거친 후 환자 스스로 재료에 대해 인지하고 진행되야 한다”고 조언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07 14:04:55 수정시간 : 2021/01/07 14:04:5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