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는 얼굴 중 중심에 위치해 있어 사소한 변화만으로 전체적인 인상과 이미지를 좌우할 수 있다. 이에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관심이 높은 성형 중 하나가 코성형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성형수술이 대중화되며 간단하게만 생각하고 쉽게 결정하는 경우가 생겨나고 있다. 하지만 무분별한 수술은 자신의 얼굴형과 이목구비의 조화와 어울리지 않아 불만족스러운 결과를 불러오거나, 보형물로 인한 부작용으로 이어져 코재수술 유형을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더불어 코 성형 시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보형물, 연골, 자가진피 등의 여러 재료 중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원하고자 하는 모양과 피부 조직의 특성을 고려하지 않은 채 잘못된 계획을 세우게 되면 비침 현상이나 모양이 무너지는 심미적인 부작용과 더불어 코의 기본적인 기능 수행에 어려움을 겪게 될 위험도가 더욱 높아진다.

이렇듯 수술 후 코의 모양이 마음에 들지 않거나 수술 부위의 부작용이 발생한 경우, 외상으로 인해 변형이 된 경우 등의 상황으로 코재수술을 진행하게 된다. 코재수술 유형에 따른 개인의 기존 프로그램의 실패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한 후 적합한 수술 계획을 세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모든 재수술은 육체적, 정신적으로 상당한 스트레스와 부담을 겪게 되므로 또다시 실패를 겪지 않기 위해 코뼈의 모양과 크기를 분석할 수 있는 3D-CT를 통해 정밀 진단을 받고 개인별 맞춤 상담을 통해 실패 가능성을 낮추어야 한다.

새김성형외과 김지명 대표원장은 “모든 부작용에는 반드시 원인이 존재한다. 그렇기에 실패의 원인을 정확하게 분석해야만이 성공적인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며 “의료진과 면밀한 상담을 진행하고, 사후관리 등이 이뤄져야 추후 코재수술 가능성을 낮출 수 있다”고 조언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4 15:48:57 수정시간 : 2020/11/24 15:48:57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