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pixabay
오는 16일은 여름철 가장 더운 여름 시기인 초복이다.

초복은 하지로부터 세 번째 경일이며 중복은 네 번째 경일, 말복은 입추로부터 첫 번째 경일이다.

이중 초복은 삼복(三伏) 가운데 첫번째에 드는 복날로 보통 초복, 중복, 말복. 복날이 되면 허한 속을 달래어, 그 해의 더위를 물러친다고 해서 삼계탕 등을 먹으며 몸보신을 한다.

복날과 관련된 속설은 다양하다. 삼계탕(백숙), 팥죽 등을 복날 음식을 먹게되면 여름동안 더위를 먹지않고 질병에도 걸리지 않는다는 설이 있다. 또 복날에 시내나 강에서 목욕을 하면 몸이 여윈다고 한다. 복날에는 벼가 나이를 한 살씩 먹는다는 속설도 있다.

복날은 열흘 간격으로 오기 때문에 초복과 말복까지는 20일이 걸린다. 해에 따라서는 중복과 말복 사이가 20일 간격이 되기도 한다. 2020년 초복 날짜는 7월 16일(목)이며, 중복 날짜는 7월 26일이다. 말복은 다음달 8월 15일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1 06:30:50 수정시간 : 2020/07/11 06:3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