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생활의 달인' 옥천 찐빵 꽈배기 달인이 소개됐다.

30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찐빵·꽈배기 경력 14년의 최춘희 달인이 소개됐다.

해당 달인의 빵집은 옥천 사는 사람들 사이에서는 유명하다고 전해진다. 손님들이 입을 모아 극찬하는 해당 달인의 집은 작은 가게다.

이곳의 찐빵은 푸석푸석하지 않고 촉촉하다.

첫 번째 비법은 작두콩이다. 소금과 같이 구워 만든 작두콩물로 밀가루의 잡내를 잡는다. 이어진 두 번째 비법 재료는 말린 배추다. 고소한 감칠맛이 나는 말린 배추는 곱게 갈아 사용하면 천연 조미료가 된다.

한편, 옥천 찐빵 꽈배기 달인의 가게는 충북 옥천군 옥천읍 금장로 22에 위치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30 21:35:15 수정시간 : 2019/09/30 21:35:1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