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피피부염은 성인과 유아나 소아 등 연령대를 가릴 것 없이 발생한다. 아토피가 영유아들의 질환으로 여겨졌던 과거와 달리 성인아토피로 치료를 찾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

성인아토피 환자 대부분 어릴 때부터 있던 증상이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며 성인까지 이어져온 경우가 많다. 성인이 된 후 질환이 처음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성인아토피는 사회적인 환경 변화와 생활 습관의 변화가 큰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보고 있다. 영양적 측면이 과잉되고 가공식품이나 인스턴트 섭취가 증가하면서 인체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소지가 많아졌기 때문이다. 현대인의 삶은 피로와 강도 높은 스트레스에 시달리면서 생활패턴이 불규칙해져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직접적인 요인이 되기도 한다.

아토피 역시 후천적 섭생에 의해 발생한다. 성인은 아이들에 비해 보다 복잡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다양한 자극을 받기 때문에 변화의 추세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받아 최근에 성인이 된 후 처음 아토피를 앓게 되는 빈도가 높아진 것으로 파악된다.

한의학에서 지목하는 아토피원인은 대부분 생활환경 및 습관에서 비롯된다. 지속적인 피로 누적과 불규칙한 식생활과 잘못된 식습관으로 인한 소화기 부담으로 장 면역이 저하돼 인체 전반에 문제가 발생한 것이다.

잘못된 생활습관을 지속하는 경우 면역체계가 불안정해지고 체온조절력이 저하돼 체내에서 발생된 열이 피부로 몰려 증상이 나타나며 몸 속은 상대적으로 냉해져 장부기능이 저하되는 내한외열이 유발된다.

프리허그한의원 수원점 김경희 원장은 "장부의 기능을 회복시키고 불안정한 면역 체계를 바로잡는 것이 중요하다. 환자의 피부 상태뿐만 아니라 생활환경을 살펴 아토피원인이 되는 체내의 열과 독소를 유발하는 요인을 찾는 것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3 13:27:36 수정시간 : 2019/08/13 13:27:36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