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작스런 입원에 당황하지 마세요”
  • 경희대학교의료원은 1000여명 이상의 모든 입원 환자의 편안한 병원 생활을 돕고자 ‘입원준비세트인 ‘매그놀리아 기프트’를 제공했다. 사진=경희대의료원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경희대학교의료원은 1000여명 이상의 모든 입원 환자의 편안한 병원 생활을 돕고자 ‘입원준비세트인 ‘매그놀리아 기프트’를 제공했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질환과 사고로 인해 갑작스럽게 입원하는 환자는 입원 첫 날부터 당황하기 마련이었다. 입원 생활은 심적 안정이 필수적이고 이로 인해 치료 결과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단 생각에서 입원준비세트를 제공해 환자의 안정을 돕겠단 취지다.

병원의 입원 환자 전체에게 제공된 입원준비품은 코스메슈티컬 화장품 기업 메종에게 후원받은 친환경 제품으로 헤어, 페이스, 바디 클렌징 3종 세트로 구성돼 있다.

김기택 경희의료원장은 “작은 부분이라도 환자와 가족들의 불편함을 줄이고 치료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사회 공헌 활동 방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0 11:02:57 수정시간 : 2019/06/20 11:04:2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