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과·신경외과·재활의학과·한방내과 등 뇌질환 관련 강좌 총망라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오는 19일 오후 1시 30분 병원 별관 지하 1층 강당에서 개원 13주년 기념 다학제 뇌질환 건강강좌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개원 13주년을 기념해 뇌신경센터는 ‘뇌질환’을 주제로 △치매(신경과 이학영 교수), △인지장애 한방으로 예방하자!(한방내과 박정미 교수), △뇌졸중의 주범, 경동맥 협착증(신경외과 신희섭 교수), △백 세 건강을 위한 운동(재활의학과 이승아 교수) 등의 강연이 진행된다.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장 유승돈 교수는 “백세시대에 장수보다 중요한 것은 건강하게 사는 것이다. 이번 건강강좌를 통해 치매의 조기 진단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다학제 접근 건강법을 배워 뇌 건강을 지키며 사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건강강좌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간식과 기념품이 제공된다. 강연 후에는 뇌질환 관련 무료 건강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오는 19일 오후 1시 30분 병원 별관 지하 1층 강당에서 개원 13주년 기념 다학제 뇌질환 건강강좌를 개최한다. 사진=강동경희대학교병원 제공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4 16:34:31 수정시간 : 2019/06/14 16:34:3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