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기 리프트권 40% 이상 할인…선착순 1000매 한정
  • 자료=야놀자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곤지암리조트 리프트권을 온라인 단독 특가로 한정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특가는 성수기(12월22일~1월31일) 이용 가능한 티켓을 정상가 대비 40% 이상 할인 판매해 제공된다. 이 상품은 야놀자·호텔나우 앱에서 선착순 1000매 한정 판매된다. 인당 구매수량에 제한은 없다.

곤지암리조트 리프트권은 슬로프 입장 시간부터 이용시간을 차감해 스키장을 즐길 수 있는 시간제 패스다. △4시간권 △6시간권 △렌탈 패키지 등이 있으며, 야놀자 판매 가격은 4시간 기준 주중 3만5000원, 주말 4만1000원이다.

야놀자 앱에서는 리프트권 외에 장비 대여권, 강습 티켓 등 전국 스키장 이용권을 할인 판매 중이다. 리조트 자체 상품은 물론 인근 대여업체 30여곳의 상품도 제공한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지난 9월과 11월 얼리버드 티켓에 이어,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성수기 이용권까지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마련했다"며 "야놀자 앱 하나로 리프트, 강습, 렌탈, 숙박까지 한 번에 쉽고 저렴하게 예약할 수 있어 고객 호응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개장 10주년을 맞은 곤지암리조트는 스키하우스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고 편의시설을 확충했다. '렌탈 이원화 시스템' 을 도입해 스키·스노보드 등 대여 시 창구가 아닌 스키 베이스에서 장비를 바로 수령할 있도록 했다. 스키장 이용이 낯선 고객들을 돕는 '곤지암V맨'도 곳곳에 배치했다. 1000대 이상 동시 주차할 수 있는 4층 규모의 주차장도 새로 지었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7 17:06:54 수정시간 : 2018/12/07 17:06:5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