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라이프
  • '헬로! 평창여행 가즈아∼'…여행도 하고 올림픽도 보고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1.25 15:12
2월 9일∼3월 18일 '평창여행의 달' 4개 프로그램 운영
  • 평창여행의 달 포스터 [강원도제공=연합뉴스]
강원도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2018 평창여행의 달'을 운영한다.

2월 9일부터 3월 18일까지 평창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개최도시와 10개 인근 도시에서 개최한다.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성공 개최를 기원하고 국민이 행복한 추억을 만들도록 기획했다.

'헬로! 평창여행 가즈아∼'를 슬로건으로 경기관람과 주변 관광지를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우선 올림픽 경기관람권 소지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신청을 받아 경기관람 전후 당일치기로 강원도를 즐길 수 있는 버스 및 택시투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평창플러스투어'는 경기 관람객이라면 누구나 1만원에 북강릉수송몰과 진부수송몰(KTX 진부역)에서 출발하는 동해 겨울 바다 대게먹방투어를 비롯해 횡성 한우먹고 서바이벌체험, 속초 도자기 체험 등 11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원주 분식 먹방투어, 삼척 바다위·바다옆 투어, 인제 뽀드득 겨울 자작나무숲 트래킹 투어, 양양 낙산투어, 홍천 화로구이&찜질방 투어, 고성 DMZ 투어, 태백 태양의 후예 투어, 영월 지붕 없는 박물관 투어 등도 포함된다.

'강원도 구석구석 택시투어'는 온라인 사전예약을 통해 개최지(강릉, 평창, 정선)를 중심으로 218대 관광택시를 활용, 2만180원에 하루 8시간 동안 100㎞ 이내에서 개성 있고 자유로운 개별관광(FIT)을 즐길 수 있다.

이용 금액은 사회 소외계층의 동계패럴림픽 경기관람권 구매를 위해 기부된다.

전문가와 함께 강릉, 영월지역을 여행하는 '알쓸신강(알아두면 쓸데 많은 신비한) 강원투어'도 관광객들을 기다린다.

강릉, 영월에 대해 자신만 알고 있거나, 앞으로 알고 싶은 것에 대한 사연을 온라인으로 공모해 당첨되면 해설사와 함께 강릉 또는 영월로 이야기여행을 떠날 수 있다.

평창여행의 달 기간 여행이 끝나도 즐거움은 이어진다.

강원도를 여행한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리면 매주 금요일 추첨을 통해 올림픽 기념상품 등을 제공하는 경품 증정이벤트를 진행해 여행 후에도 혜택을 준다.

자세한 내용은 강원관광홈페이지(www.gangwon.t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성보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25일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공개최를 기원하고 온 국민이 강원도와 함께 따뜻하고 행복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강원도 문을 활짝 열어 놓겠다"고 말했다.

(춘천=연합뉴스)

기자소개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25 15:12:13 수정시간 : 2018/01/25 15:12:13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