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카카오게임즈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가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할 예정인 핵 앤 슬래시 PC온라인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 2'의 최신 개발 정보가 9일 공개됐다.

‘라이브 스트림’ 영상을 통해 공개된 패스 오브 엑자일 2의 새로운 트레일러와 게임플레이 영상은 지난 2019년 11월 ‘엑자일콘(Exilecon)’을 통해 처음 개발 소식이 알려진 후 약 1년6개월여 만에 공개된 최신 정보이다.

새로 공개된 영상에서는 총 7장으로 구성될 예정인 캠페인 중 2장(ACT 2)에 해당하는 ‘바스티리 사막’(Vastiri Desert) 지역을 배경으로 지형지물의 상호 작용이 인상적인 ‘중간 보스 전투’ 장면과 근거리와 원거리 공격이 모두 가능한 새로운 무기 클래스 ‘창’의 스킬 액션, ’스킬 캔슬’ 등 새로운 스킬 시스템 및 한층 진보된 전투 시스템을 선보였다.

한편 이날 인터넷 방송 ‘트위치’를 통해 공개된 라이브 스트림은 최고 동시 시청자 약 32만명을 기록하며 동시간대 게임 시청자 1위를 기록했다.

크리스 윌슨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 대표는 “패스 오브 엑자일 2를 최고의 액션 RPG로 만들기 위해 우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는 점을 자신 있게 말씀드린다”라며 “이번에 공개하는 새로운 트레일러 영상이 많은 게임 팬 여러분들의 오랜 기다림에 답할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패스 오브 엑자일 2는 원작의 20년 이후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정통 후속작으로 7개 장(ACT) 구성의 신규 캠페인, 직관적이고 편리해진 스킬젬 시스템, 아이템·몬스터·캐릭터 및 무기 클래스 등 완전히 새롭게 구성된 콘텐츠를 차세대 그래픽으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4:44:08 수정시간 : 2021/04/09 14:44: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