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 총괄(왼쪽), 황원철 우리은행 DT추진단장(오른쪽) 사진=네이버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네이버와 우리은행이 힘을 합쳐 대학교, 중고등학교, 병원 등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나선다.

네이버는 지난 9일 성남시에 위치한 그린팩토리에서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 총괄, 황원철 우리은행 DT추진단장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대학교 스마트 캠퍼스 사업을 비롯한 디지털 혁신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협약을 맺었다.

양사는 우선적으로 대학교 포털 서비스에 네이버 인증서 적용, 비대면 전용 금융 서비스 등이 접목된 스마트 캠퍼스 구축을 위해 협업할 계획이다. 그리고 MZ세대를 위한 콘텐츠 개발 및 공동 마케팅, 중고등학교, 병원 등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스마트 캠퍼스 구축 사업이 완료되면 해당 대학교 재학생, 교직원은 편의성, 안전성이 특징인 ‘네이버 인증서’를 활용한 온라인 간편인증이 가능하고, 나아가 학생증, 출입관리, 등록금 수납 서비스 등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네이버 엑스퍼트, 밴드 등에 신분 인증 방식으로 네이버 학생증을 활용할 전망이다.

이밖에도 네이버는 대학생이 취득한 자격증과 학사 정보를 연동해 취업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서비스 등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

이와 함께 우리은행은 대학생, 교직원 전용 간편결제, 간편송금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별도 특화 금융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 총괄은 “지난해 3월 서비스를 시작한 네이버 인증서는 이달 가입자 500만 명을 돌파했고, 공공기관, 민간기업, 교육기관 등 제휴처를 다양하게 넓혀가고 있다”며 “우리은행과의 협업으로 더욱 다양한 이용자들이 온라인은 물론 오프라인, 대학교, 기관에서도 편리하게 네이버 인증서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3월 네이버 인증서를 활용한 강의 수강, 시험 응시를 5개 사이버대학교에 적용한 네이버는 향후 인증서 활용 범위를 더욱 많은 대학교로 늘려갈 계획이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0:22:18 수정시간 : 2021/04/09 10:22: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