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한화시스템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한화시스템은 ICT 부문이 중앙대학교의 인공지능(AI) 기반 교육지원 시스템인 'CAU e-어드바이저' 구축을 완료하고, 올해 신학기를 맞아 통합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CAU e-어드바이저는 수강신청·출석·수업·졸업 등 대학의 학사 행정 업무에서 체계적인 학생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설계됐다.

한화시스템은 학내 다양한 지원시스템에 분산된 학사 데이터를 통합하고, AI 기술 기반으로 학생들의 학습활동 데이터를 분석해 맞춤형 전공 로드맵 및 학습활동을 추천하고 학생 진로를 위한 포트폴리오 관리 기능을 제공한다.

주요 서비스로는 대학생활의 전 단계에 걸쳐 △개인 전공별 교과 추천 및 어학·세미나 등 비교과 활동을 추천해 학업계획 지원 △학습 스케줄 및 수업 활동 관리, 시간표 시뮬레이션 △AI 기술을 적용해 유사도에 기반한 프로필 추천 및 강·약점 분석 △주요 공지, 학교생활 정보, 채용 정보 등 맞춤형 알림 등 학생들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 편의를 위해 PC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버전으로 운영되며, 외국인 학생들을 위해 영어·중국어도 지원된다.

한화시스템은 자사 AI 브랜드 '하이큐브' 플랫폼 환경에서 중앙대의 정형·비정형 데이터를 분석해 AI 기술을 구현했다. AI 적용 모델은 학생들의 다양한 활동들을 분석해 학습을 수행했고, 언어 습득 과정과 유사한 '워드 임베딩' 방식으로 비정형 데이터를 학습 방식에 적용해 사용자별 최적화된 맞춤형 추천 서비스를 제공 하도록했다.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학생들이 비대면으로도 최적의 교육과 양질의 학습활동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중앙대 CAU e-어드바이저를 구축했다"며 "한화시스템은 선도적인 AI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언택트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며 디지털 대전환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9 09:31:27 수정시간 : 2021/03/09 09:31:2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