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4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1캠퍼스에서 열린 '단체협약 체결식'에서 노사 양측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 두번째부터)김종근 인사 담당 상무, 김정란 노조 위원장, 김범동 인사팀장, 이창완 노조 위원장. 사진=삼성디스플레이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디스플레이 노사가 체결식을 갖고 단체협약안에 최종 합의했다.

삼성디스플레이 노사는 14일 오후3시 아산1캠퍼스에서 김범동 인사팀장(부사장)과 김정란-이창완 노조 위원장 등 노사 교섭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단체협약 체결식'을 했다고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 노사는 지난해 5월 '무노조 경영' 폐기 선언 후 상생의 노사관계를 만들기 위한 교섭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지난해 5월26일 제1차 본 교섭을 개최한 후 7개월여 동안 총 9번의 대표 교섭과 본 교섭을 통해 지난 12월22일 109개 항목의 단체협약안에 잠정 합의했다.

이날 단체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김범동 삼성디스플레이 인사팀장은 "대내외적으로 힘든 여건 속에서도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원만하게 노사 합의를 이뤄냈다"며 "앞으로도 법과 원칙을 준수하며 상호 협력적인 노사관계의 모델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4 15:00:07 수정시간 : 2021/01/14 15:58:3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