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SK텔레콤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SK텔레콤(이하 SKT)이 연말연시를 맞아 기부·나눔단체와 함께 ‘보이는 컬러링’ 서비스 ‘V 컬러링’과 연계한 기부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SKT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대한결핵협회,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3개 기부·나눔단체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7일부터 이달 31일까지 고객이 ‘기부 캠페인’ V 컬러링 콘텐츠를 이용하면 회사가 기부금을 제공하는 행사를 펼친다.

V 컬러링은 고객이 미리 설정한 영상을 본인(수신자)에게 전화한 상대방(발신자) 휴대전화에 통화가 연결될 때까지 보여주는 ‘영상 컬러링’ 서비스로 지난 9월말 서비스를 시작했다.

SKT는 영상 콘텐츠 서비스와 기부활동을 연계하는 이번 캠페인이 기업의 사회적 가치(SV ; Social Value)는 물론, 회사가 추구하는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성과를 높이기 위한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기부 캠페인 콘텐츠 조회하고, 설정하고, 인증하면 SKT가 ‘자동 기부’

SKT는 기부 캠페인을 위해 3개 기부·나눔단체와 함께 아동, 결핵, 크리스마스 등의 주제와 연관된 신규 V 컬러링 콘텐츠를 7일부터 제공한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자체 제작한 기부 캠페인 영상을 V 컬러링 콘텐츠로 제공할 예정이며 대한결핵협회는 크리스마스 씰(Seal)과 자체 캠페인 영상을 V 컬러링 콘텐츠로 제작해 캠페인을 펼친다. 사랑의열매도 이웃간의 따뜻한 나눔을 주제로 캠페인 영상을 제작해 12월 중에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기부 캠페인은 이용자가 기부 캠페인 관련 콘텐츠를 조회, 설정한 횟수와 함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로 설정을 인증한 횟수에 따라 SKT가 MOU를 체결한 기부·나눔단체에 기부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밖에 SKT는 지난 11월부터 민관 합동으로 펼치고 있는 1회용 플라스틱컵 사용 줄이기 캠페인 ‘happy habit(해피 해빗)’을 V 컬러링 앱에서 알리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또한 V 컬러링에서 제공 중인 코로나19 예방 캠페인, 환경부의 ‘사회적 용기두기’ 캠페인 등 다양한 ESG 활동을 펼치고 있다.

SKT는 모바일 숏폼형 영상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는 시점에 V 컬러링을 통해 사회적 가치(SV)를 높이는 이번 캠페인이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확대하는 ESG 경영을 강화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소정 SKT 모바일스트리밍담당은 “이웃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연말연시 기부 캠페인을 통해 V 컬러링이 언택트 시대에 새로운 기부문화를 선도하는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2/06 09:01:34 수정시간 : 2020/12/06 09:01:3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