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애플 공식 홈페이지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이달 30일 국내 정식 출시 예정인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 12와 아이폰 12 Pro가 23일 예약판매를 시작한다.

예약판매를 앞두고 국내 이동통신사 3사(SK텔레콤, KT, LG유플러스)는 아이폰 12 시리즈 예약자를 대상으로 제공하는 각종 혜택을 공개했다.

먼저 SK텔레콤은 ‘신한파인애플’, ‘롯데텔로SE’카드를 모두 이용하면 통신요금 및 할부금 명목으로 최대 77만 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또 T안심보상을 통해 사용 중인 스마트폰을 반납하면 아이폰 XS Max 512GB기준 약 52만원의 보상금을 받을 수 있다.

또 카카오와 협업으로 제작한 ‘사죠영’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굿즈를 제공할 계획이다. T다이렉트샵에서 아이폰 12 시리즈를 개통한 이용자에게는 사은품 중 ‘사죠영 충전해죠영 SET’, ‘사죠영 함께해죠영 SET’를 선택할 수 있다.

스마트폰 분실 및 파손을 우려하는 예약자는 뉴T아이폰케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월 1만5000원(분실+파손) 혹은 월 1만1000원(파손)으로 3년간 6회의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또 T다이렉트샵에서 예약한 선착순 1000명에게는 출시 당일 새벽에 제품을 받을 수 있는 새벽배송을 진행한다.

  • 사진=SK텔레콤
KT은 슈퍼체인지와 제휴카드 할인으로 예약자의 구매 부담을 낮출 계획이다. 슈퍼체인지는 구매한 아이폰 12 시리즈를 24개월 사용하고 최신 아이폰으로 기기변경할 경우 기기 출고가의 최대 50%를 보상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제휴카드 혜택으로는 슈퍼DC2 현대카드를 사용하면 최대 매월 3만원씩 24개월간 통신비를 받을 수 있다.

KT는 액정 파손 시 4만원, 기타 파손 시 12만원의 자기부담금으로 제품을 수리하거나 리퍼 단말기를 받을 수 있는 KT 애플케어팩뿐만 아니라 에어팟과 에어팟Pro 보험도 선보인다. 월 1800원의 이용료로 최대 20만원을 보장한다.

또 KT샵 구매자 1200명에게 출시일 오전 중으로 제품 배송을 보장하는 ‘1시간 배송’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아이폰 12 Pro 기준 신한, 우리 제휴카드 더블할인 84만원 혜택과 함께 중고폰 가격보장 프로그램(24개월)을 진행한다. 또 포인트파크 제휴사 포인트 할부금 할인 5만원 혜택도 제공한다.

또 U+5G 넷플릭스 팩을 25% 선택약정할인과 ‘LTE 요금 그대로 약정할인’을 받고 7만3500원에 사용하면 OTT(Over The Top)서비스 뿐만 아니라 애플워치, 아이패드와 같은 기기의 데이터통신 2회선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LG텔레콤은 아이폰 12 시리즈 예약자에게 추첨을 통해 애플 제품 공식 수리센터인 TUVA 10만원 쿠폰, 앱스토어 2만원 할인권, 리바트 가구몰 최대 7만원 할인권을 선물한다. 또 유샵 예약자에게는 지마켓, GS25, 마켓컬리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용 제휴팩 쿠폰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오프라인 매장을 방문해 아이폰 12 시리즈를 예약하는 고객은 당첨 여부를 바로 확인할 수 있는 경품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추첨을 통해 애플 워치, 에어팟 Pro, 정품 맥세이프 가죽지갑 40% 할인권, 정품 20W USB-C 전원 어댑터 90% 할인권을 선물한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22 14:31:02 수정시간 : 2020/10/22 14:31:02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