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티맥스소프트·티맥스데이터와 국방통합데이터센터가 성남 분당구 금곡동 티맥스타워에서 '국방통합데이터센터 D-Cloud 구독제 라이선스 협약식'을 체결했다. (좌측부터) 이희상 티맥스데이터 대표, 신삼범 국방통합데이터센터 부대장. 사진=티맥스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티맥스소프트·티맥스데이터는 국방통합데이터센터와 '지능화된 국방 클라우드 서비스 고도화를 위한 D-Cloud 구독제 라이선스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방통합데이터센터의 수요 기관인 국방부, 육군, 해군, 공군 및 국직부대·기관 등은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티맥스의 국산 상용 시스템 소프트웨어(SW)를 적용한다.

국방통합데이터센터는 정보자원의 효율적 운영 및 국방 정보화 예산 절감을 위한 '클라우드 퍼스트' 정책을 기반으로 국방 정보화 업무의 클라우드 전환을 추진해 왔다.

티맥스는 국방부의 클라우드 퍼스트 정책을 지원해 안정적인 클라우드와 미들웨어 환경에서 인공지능(AI) 등 혁신 디지털 기술을 원활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형배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제우스·웹투비·티베로는 최근 온라인 교육 플랫폼 'e학습터'에 적용돼 클라우드 환경에서 최대 65만명의 동시 접속 병목을 성공적으로 해소한 바 있다"며 "클라우드 환경에 특화시킨 SW 플랫폼 구현 경험을 적극 활용해 국방데이터통합센터의 D-Cloud에 최적화된 미들웨어와 DBMS를 제공하고 스마트 국방 실현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1 15:54:45 수정시간 : 2020/09/21 15:5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