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디스플레이가 유튜브 콘텐츠를 이용해 폴더블 디스플레이 알리기에 나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근 폴더블 디스플레이 기술과 장점에 대해 알려주는 영상을 제작하고 유튜브 공식 계정을 통해 이를 공개했다고 21일 밝혔다.

'Unfold the Brilliant Future(찬란한 미래를 펼치다)'와 'Samsung Foldable OLED 200,000 Folding Test(삼성 폴더블 OLED 20만회 폴딩 테스트)'란 영상을 제작했다.

'Unfold the Brilliant Future'는 폴더블 디스플레이 기술과 장점을 보고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된 콘텐츠다.

총 7가지 내용으로 △디스플레이를 접었다 펼 수 있는 원리를 보여주는 '폴딩 기술' △얇고 유연한 커버 윈도우용 유리인 UTG에 대해 소개하는 '삼성 UTG' △가변 주사율로 소비전력을 감소시키는 기술인 '어댑티브 프리퀀시' △카메라 홀 주변부의 균일한 화질을 구현하는 기술인 '아이리스 링' 등 '미래의 OLED'를 소개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폴딩 기술'을 시작으로 공식 유튜브 계정에 업로드했으며, 향후 다른 6가지 영상도 매주 순차적으로 업로드한다는 계획이다.

또 삼성디스플레이는 'Samsung Foldable OLED 200,000 Folding Test'라는 제목의 영상도 제작, 유튜브 공식 계정에 공개했다.

출연자가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를 방문해 실제로 20만번의 테스트가 어떻게 진행되는지 소비자들에게 소개하는 브이로그 형태로 제작했다.

또, 직접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손으로 접었다 펴보는 폴딩 테스트를 선보이기도 해 소비자들이 친근하게 보며 공감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삼성디스플레이의 우수한 기술력으로 탄생한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소비자들이 더 쉽게 이해하며 사용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다가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1 08:49:16 수정시간 : 2020/09/21 08:4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