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계열사 코웨이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기탁
코웨이, 침수 제품 무상수리·교환 서비스·단수지역 물 지원
  • 넷마블 CI.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넷마블은 계열사 코웨이와 함께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0억 원을 기탁한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재해구호 물품 지원과 수해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코웨이는 피해 가정을 직접 방문해 침수 제품을 무상 수리·교환하고, 폭우 피해로 단수가 된 지역에 생수를 긴급 지원할 계획이다.

넷마블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신속히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자그마한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지난 2월 넷마블은 코웨이와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성금 20억원을 출연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한 바 있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2 17:44:33 수정시간 : 2020/08/12 17:44:33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