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국내에 중국 샤오미의 5G 스마트폰이 출시된다. 외산 브랜드로는 국내 첫번째 5G폰이다.

샤오미는 스마트폰 ‘미10라이트 5G’를 오는 17일 국내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6.57인치의 화면, 4160mAh 배터리, 후면 4800만화소 카메라 등을 탑재했으며, 가격은 45만1000원이다.

샤오미는 모든 국내 출시 스마트폰에 대해 2년 무상 애프터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서비스센터와 관련 인프라도 확대한다.

이날부터 16일까지 11번가,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쿠팡, 미코리아몰, SK텔레콤 T다이렉트샵 등에서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이 기간 구매할 경우 레드미 고속충전 보조배터리 2만mAh', '미 밴드 4', '미 스마트 체중계 2' 등 3종 세트를 사은품으로 받을 수 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3 13:45:29 수정시간 : 2020/07/13 13:4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