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 통해 택배 예약 및 결제, 전국 GS25 편의점 접수
25kg 이하 3500원 배송하는 저렴한 가격 경쟁력
  • NHN페이코, ‘페이코 택배 예약’ 서비스 이미지. 사진=NHN페이코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NHN페이코가 26일 ‘페이코(PAYCO)’ 앱 내에 ‘페이코 택배 예약’ 서비스를 오픈했다.

‘페이코 택배 예약’ 서비스는 택배 이용 전 미리 택배 예약 및 운송비 결제를 지원하는 서비스로, 택배 접수 현장에서 이용자들이 느낄 수 있는 예약 및 결제의 번거로움을 해소해주고자 새롭게 추가됐다.

편의점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는 CVSnet과 제휴하여 ‘페이코 택배 예약’ 이용 시, △택배 키오스크가 설치된 전국 GS25 편의점을 통해 택배 접수가 가능하고, △25kg 이하 물건은 3500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택배를 보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일정 무게 이하 시 저렴한 요금제를 제공하고 있는 만큼 쇼핑몰을 개설한지 오래 되지 않은 사업자, 택배사와 계약할 물량이 아닌 경우, 외부 활동이 잦아 픽업 기사를 기다리기 어려운 경우 등 개인 및 소상공인들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페이코 택배 예약’ 서비스는 ‘페이코’ 앱 내 ‘라이프’ 메뉴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받는 사람, 보내는 사람, 물품정보 입력 및 결제를 진행한 후, 위치 상관없이 가까운 GS25 편의점을 방문해 택배를 접수할 수 있다.

현재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6월 24일까지 ‘페이코’ 첫 결제자에게 단돈 100원에 택배를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기존 결제자에도 기간 내 할인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NHN페이코 측은 “중고거래 활성화, 개인 인플루언서 판매 등에 따른 배송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편의점 택배 이용도 함께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페이코’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저렴한 가격 및 많은 점포 수를 통한 쉬운 접근성 등을 장점으로 한 택배 예약 서비스를 준비하게 됐다”며, “‘페이코’는 서울지하철 물품보관함, 음료자판기, 코레일 승차권 결제에 이어 편의점 택배 예약 서비스를 추가하는 등 생활 속 결제 영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6 09:00:28 수정시간 : 2020/05/26 09:0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