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는 오는 25일 로즈골드 색상을 적용한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 신제품 2종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20~30대가 선호하는 색상인 로즈골드를 신제품에 입혔다. 고급스러운 색상이 집안 인테리어와 잘 어울린다.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은 LG전자가 지난해 7월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을 위해 내놓은 제품이다. 기존 퓨리케어 360° 대비 탈취 성능은 물론 털·먼지 제거 성능이 강화됐다. 이달 들어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의 판매량 가운데 펫 모델의 비중은 40%에 이른다.

신제품은 광촉매필터를 탑재해 탈취성능이 강력하다.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인 TUV라인란드(TUV Rheinland)는 이 필터가 반려동물 배변 냄새의 주요 성분인 암모니아, 아세트알데히드, 아세트산 등의 유해가스를 누적정화량 기준으로 기존 퓨리케어 360° 대비 약 55% 더 제거한다는 LG전자 시험 결과를 인증했다.

또 이 필터는 형광등이나 햇빛에 일정 시간 동안 노출시키면 탈취 성능이 재생된다.

또 자체 시험 결과에서 신제품은 펫 모드에서 반려동물의 털과 먼지 등을 기존 퓨리케어 360° 대비 약 35% 더 제거했다. 또 부착형 극세필터는 필터에 달라붙은 반려동물의 털과 먼지를 손쉽게 제거할 수 있다.

이 제품은 국내에서 판매되는 반려동물용 공기청정기 가운데 유일하게 0.01μm(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미터) 크기의 극초미세먼지를 99.999% 제거한다.

이 제품의 360° 디자인은 여러 방향에서 공기를 흡입하고 청정할 수 있어 공기를 정화하지 못하는 사각지대가 줄어든다. 클린부스터는 강한 바람을 만들어 깨끗한 공기를 멀리까지 보내는 방식으로 실내의 공기 순환을 돕는다.

신제품은 청정면적이 30형 모델(모델명: AS300DGPA)과 19형 모델(모델명: AS190DGPA)이다. 출하가는 119만9000원~156만9000원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고객들에게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는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을 앞세워 반려동물을 위한 공기청정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4 10:00:11 수정시간 : 2020/05/24 10:00:11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