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SK㈜ C&C는 7일 경기도 및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2020년 ‘민·관 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사업 기업’을 상시 모집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SK㈜ C&C 클라우드 서비스 무상 이용 한도가 3배로 크게 늘어났다. 경기도 내 중기·벤처 및 스타트업들은 SK㈜ C&C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3600만원까지 무상 이용할 수 있다.

지원 사업의 연간 총 한도는 19억원이다. 지원기간은 이용일로부터 1년이다.

종료 시점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의 연장심사평가를 통해 최대 3년까지 연장 가능하다.

선정된 기업은 전문 디지털 기술 역량 및 인력이 없어도 SK㈜ C&C와 매니지드 서비스 사업자(MSP)의 도움을 받으면서 클라우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연간 60명 규모의 클라우드 전문가 양성 교육도 무상으로 제공된다.

사업 참여 희망 기업은 이지비즈에서 신청 양식을 다운받아 작성 후 온라인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으로 우편·방문 접수하면 된다.

신청 자격은 사업자등록증 상 소재지 혹은 기업부설연구소 소재지가 경기도이며, 업력 3년 이내의 스타트업 또는 중소기업 확인서 제출이 가능한 기업이다. 이제 막 창업한 기업들도 신청할 수 있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의 평가를 거쳐 지원 기업을 최종 선정한다.

‘민·관 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사업’은 경기도 내 대표적인 4차 산업혁명 혁신 지원 사업으로 평가 받는다.

지원 사업을 시작한 작년에만 게임·제조·IT·교육 등 다양한 업종의 60여개 도내 기업들이 참여해 디지털 혁신 성과를 이뤄냈다.

게임 개발 기업인 ‘소울게임즈’는 SK㈜ C&C의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을 받아 제작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야심작 ‘루나M’ 런칭을 준비 중이다.

SK(주) C&C ‘클라우드 제트(Cloud Z)’의 고성능 단독 물리 서버인 ‘베어메탈 서버’를 활용해 모바일에서도 PC 못지 않는 MMORPG 게임을 구현했다. 한국 뿐만 아니라 대만, 태국 시장 진출도 타진 중이다.

SK㈜ C&C는 지원 기업 맞춤형 클라우드 컨설팅·아키텍처·서비스 구성 관련 사전 상담도 지원한다.

SK㈜ C&C 김완종 Cloud부문장은 “경기도 및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기업별 지원 한도를 크게 늘린 만큼 경기도내 중기·벤처·스타트업들의 보다 과감한 디지털 혁신 활동이 가능해 질 것”이라며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다양한 디지털 혁신 지원 프로그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7 09:55:33 수정시간 : 2020/04/07 09:55:33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