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부터 신규 클래스 업데이트 사전등록 진행
참가자 봉인된 아스카탄의 주무기 등 영웅 장비 5종
  • 넥슨 V4 업데이트 이미지. 사진=넥슨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V4(Victory For)’의 14일 신규 클래스 어쌔신 및 아스카탄 서버 업데이트에 앞서 6일부터 사전등록을 시작한다.

넥슨은 6일부터 13일까지 ‘V4’ 양대 마켓(구글 플레이·애플 앱스토어) 사전등록 이벤트에 참가한 이용자에게 봉인된 아스카탄의 주무기·보조무기·갑옷·장갑·신발 등 영웅 등급 장비 5종을 선물한다.

어쌔신은 전투검과 암살검을 쓰는 여덟 번째 근거리 클래스로 빠른 속도감과 역동성을 갖췄다. 또 하나의 몸이 여러 개의 몸으로 나타나게 하는 분신 기술을 사용한다.

지난 2월 이용자 간 대전(PvP)에 중점을 둔 카마오스 서버를 도입한 데 이어 아스카탄 서버를 추가한다. 총 다섯 개의 서버로 구성된 아스카탄은 모든 사냥터를 무법 지역으로 설정한 만큼 언제 어디서든 다른 이용자와 전투(PK)가 가능하다.

넥슨은 사전등록 이벤트에 맞춰 실제 게임 화면을 찍은 광고 영상 ‘레퀴엠: 끝나지 않을 전장을 위해’도 공개했다. 이 영상은 라츠 서버에 속한 수백여 명의 이용자들이 치르는 레이드 전투 장면을 가감 없이 담았다.

업데이트 적용 후 강화 실패로 없어진 아이템을 복구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V4’ 출시일(2019년 11월 7일)부터 4월 5일까지 강화 시도 후 파괴된 아이템 중 하나를 선택해 복구할 수 있다.

한편, 넥슨은 지난 3월 26일 대만·홍콩·마카오 이용자를 대상으로 ‘V4’ 글로벌 정식 서비스에 돌입했다. 국내에 이어 모바일 계정 연동으로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한 PC 버전을 지원한다.

자세한 정보는 ‘V4’ 공식카페와 유튜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6 18:22:42 수정시간 : 2020/04/06 18:22:42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