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PC방 소상공인 사업주 게임 이용 요금 100% 지원
3월부터 요금 전액 무료 제공, 코로나 장기화로 연장
  • 엔씨소프트 판교 사옥.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전국 PC방 소상공인 사업주 지원 프로그램을 1개월 연장한다.

엔씨는 3월부터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 PC방 사업주의 이용 요금을 100% 무료 지원하고 있다. 1개월 연장을 통해 전국 가맹 PC방 사업주는 4월 29일까지 이용 요금 전액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지원은 전국 가맹 PC방 사업주들이 사용하는 G코인을 100% 무료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G코인은 전국 엔씨패밀리존 가맹 PC방 사업주가 이용하는 통합 화폐다. 이용자의 PC방 접속 시간만큼 가맹 PC방 사업주가 사전에 충전한 G코인이 소진되는 시스템으로 운영된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13:17:28 수정시간 : 2020/03/27 13:17:28
센스 추석선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