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적으로 일하는 근무환경 등 유연·수평적인 조직문화’
  • 대웅제약이 20일 GPTW Institute가 주최하는 ‘2019년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에 선정돼 국내 제약회사 최초로 대상을 수상한 후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이사(오른쪽 두 번째)가 지방근 GPTW Institute 대표(왼쪽 첫 번째) , 대웅제약 인사팀 직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대웅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대웅제약이 직원의 성장을 최우선시하는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일하기 좋은 기업에 선정됐다.

대웅제약은 20일 GPTW Institute(GPTW, Great Place To Work Institute)가 주최하는 ‘2019년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에 선정돼 국내 제약사 중 최초로 대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또한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CEO’, 함보름 대웅제약 인사팀장이 ‘대한민국 GPTW 혁신리더’로 선정됐다.

올해로 18회째를 맞이하는 GPTW의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은 신뢰경영을 실천함으로써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를 쌓아가고 있는 회사를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다.

신뢰, 자부심, 동료애 등 신뢰경영지수와 경영철학, 비전, 제도 등 기업문화 전반을 평가해 일하기 좋은 기업이 선정되며 미국, 유럽, 중남미 등 세계 63개 국가에서 동일한 방법으로 일하기 좋은 기업이 선정되고 있다.

대웅제약은 직원들이 자율적으로 몰입해 일하기 좋은 환경을 구축해왔으며 회사에 대한 직원들의 자부심과 긍지가 높고 나이와 성별 관계없이 공정한 대우를 하는 점 등을 높이 평가받았다.

대웅제약은 ‘직원의 성장이 회사의 성장보다 우선한다’는 경영방침을 바탕으로 직원이 몰입해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직원의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인재 육성에 끊임없는 노력을 하고 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연구개발, 생산, 마케팅, 영업 등 전 부문의 직원이 역량을 강화해 회사와 함께 동반 성장하는 기업문화를 발전시켜 나감으로써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으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21 16:55:39 수정시간 : 2019/11/21 16:55:39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