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1일부터 GC녹십자가 영업 전담
  • GC녹십자 용인 본사. 사진=GC녹십자 홈페이지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머크 의약품 사업부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당뇨병 치료제 ‘글루코파지’(Glucophage)에 대한 국내 판매 계약을 GC녹십자와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GC녹십자는 2020년 1월 1일부터 클루코파지의 의료진 대상 프로모션 및 판매 인력 운영 등 영업을 담당하게 된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사업부 총괄 자베드 알람 제네럴 매니저는 “강력한 마케팅 능력과 세일즈 영업망을 갖춘 GC녹십자와 이번 계약을 통해 더욱 많은 당뇨병 환자들에게 글루코파지 혜택이 돌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8:38:24 수정시간 : 2019/10/11 18:38:24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