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게임 중 최단 시간 사전 예약자 300만 달성
높은 기대 반영된 속도,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
  • '리니지2M' 공식 이미지. 사진=엔씨소프트 제공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엔씨소프트(이하 엔씨)는 11일 신작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이 사전 예약 300만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엔씨는 이달 5일 '리니지2M' 사전 예약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사전 예약 수는 7시간만에 100만, 18시간만에 200만, 5일만에 300만을 넘어섰다. 14일만에 300만을 달성한 '리니지M'의 기록을 자체 경신한 수치로 역대 게임 중에서도 가장 빠른 기록이다.

회사 측은 '리니지2M' 출시 전까지 공식 홈페이지와 양대 마켓(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서 사전 예약 프로모션을 동시에 진행한다. 사전 예약자는 게임 아이템(크로니클 계승자의 반지, 정령탄 상자, 아데나 등)을 받을 수 있다.

사전 예약 300만 달성을 기념한 추가 이벤트도 진행된다. '리니지2M' 공식 홈페이지 이벤트 게시판에 세 가지 키워드 ‘정령탄’, ‘아가시온’, ‘운명의 부름’을 포함한 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여기에 '리니지2M' 비전 시네마틱 트레일러 SNS 공유 이벤트도 진행된다. 엔씨는 이벤트 참여자 중 10명에게 ‘갤럭시노트 10’, 1000명에게 ‘구글 기프트 카드(5만원권)’를 선물한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참여 가능하다.

한편 '리니지2M'은 올해 4분기 중 출시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1 14:11:50 수정시간 : 2019/09/11 14:1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