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및 VR 등 플랫폼 뛰어넘는 개발력 갖춰
  • 5민랩과 라인게임즈 공식 BI. 사진=라인게임즈 제공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라인게임즈 주식회사(이하 라인게임즈)는 게임 개발 스타트업 5민랩(5minlab)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10일 밝혔다.

5민랩은 ‘5분 만에 세상을 즐겁게 만드는 실험실’이란 취지로 지난 2013년 설립된 게임 개발사다,

회사의 첫 작품인 ‘꼬모: 냥이추적자’를 시작으로 3D 퍼즐 ‘브릭스케이프’, VR(Virtual Reality) 기술을 적용한 슈팅게임 ‘밤스쿼드’(BAAM SQUAD) 등 창의성이 돋보이는 다양한 게임들을 선보여 왔다.

라인게임즈에 따르면 이번 투자를 통해 게임에 대한 색다른 시각과 도전 의식, 차별화된 개발 역량을 갖춘 ‘5민랩’과 협업 프로세스를 강화하는 한편 게임 개발 분야에서 양사간 사업적 시너지 효과를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는 “그동안 다양한 도전을 통해 수준 높은 개발 역량을 보여준 5민랩과 파트너 체제를 구축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5민랩과 보다 많은 분야에서 협업을 강화해 더욱 재미있는 게임을 선보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문형 5민랩 대표는 “라인게임즈와 다양한 협업을 바탕으로 5민랩의 개발 역량을 더욱 끌어 올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5민랩’의 도전을 응원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0 11:39:33 수정시간 : 2019/09/10 11:39:3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