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TV 비교 평가서 최고상 ‘올해의 최고 TV’ 등 수상
  • 사진=LG전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는 자사 올레드 TV가 유럽 주요 국가의 TV 성능평가에서 인정받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의 2019년형 올레드 TV(모델명: 65C9)는 최근 영국에서 열린 TV 비교 평가(HDTVtest Shootout)에서 최고상인 ‘올해의 최고 TV(Best TV of 2019)’로 선정됐다.

약 40명의 리뷰 전문가들이 LG, 삼성, 소니, 파나소닉 등 4개 업체의 대표제품을 대상으로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했다. LG 올레드 TV는 블랙 구현, 색 표현력, 게임 성능 등에서 호평을 받아 최고상을 비롯, ‘최고 HDR TV’와 ‘최고 게이밍 TV’에도 뽑혔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 없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어 블랙을 표현한다. 업그레이드된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프로세서도 탑재했다. 화질과 음질을 최적화한다.

이 제품은 영국의 유력 소비자잡지 ‘위치(Which?)’의 TV 성능평가에서도 1위에 올랐다.

프랑스 ‘크슈아지르(Quechoisir)’와 네덜란드 ‘콘슈멘텐본트(Consumentenbond)’는 LG 올레드 TV에 대해 “지금까지 테스트한 TV 중 최고”라며 “단점이 거의 없다”고 극찬했다.

독일 품질 테스트 기관 ‘슈티프퉁 바렌테스트(Stiftung Warentest)’가 발행하는 소비자잡지 ‘테스트(Test)’는 화질과 사운드 모두 높은 점수를 받은 이 제품을 전체 TV 1위로 꼽았다.

LG 올레드 TV는 스페인, 이탈리아, 포르투갈, 벨기에, 체코 등의 소비자잡지가 실시한 TV 성능평가에서도 모두 1위를 차지했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LG 올레드 TV만의 압도적 화질로 프리미엄 TV 대세로서의 위상을 더욱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21 10:00:29 수정시간 : 2019/08/21 10:00:2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