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소재 솔루션 플랫폼 출범
  • 9일 경북 영주시 본사에서 열린 출범식에서 SK머티리얼즈 서상혁 연구기획팀장이 플랫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SK머티리얼즈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SK머티리얼즈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경쟁력 향상을 위해 ‘IT 소재 솔루션 플랫폼’을 공식 출범한다고 9일 밝혔다.

반도체·디스플레이 및 화학산업 관련 연구소, 학계, 기업, 기관 등이 함께 전문가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연구개발, 기술 상호 지원, 정보 교류를 통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한다.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등 IT 산업 전반에 쓰이는 소재들을 종합적으로 다룬다는 의미에서 플랫폼 명칭을 사용했다.

SK머티리얼즈는 반도체 소재 분야 통합 솔루션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산학연이 참여하는 플랫폼 구축 작업에 작년 10월부터 착수했다. 소재 분야별 전문가 조직 구성, 협업 과제 선정, 운영방안 수립 등의 과정을 거쳐 이번 플랫폼을 출범하게 됐다.

△한국화학연구원 △나노종합기술원 △한국반도체연구조합 △한국전기연구원 △인하대학교 △광운대학교 등의 연구소, 학계 전문가를 비롯, 반도체 장비 관련 기업들이 플랫폼에 동참했다. 향후 참여 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IT소재 솔루션 플랫폼에서는 먼저 △친환경 세정가스 및 절연가스 개발 △반도체 칠러용 절연 냉매제 국산화 등의 프로젝트를 수행한다. 고부가가치 신규 소재 개발 및 원천기술 확보에 주력할 방침이다.

또 △반도체용 고기능성 웨트 케미칼 △디스플레이 소재 등 연구 주제를 단계별로 확장, 플랫폼을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SK머티리얼즈는 이날 경상북도 영주시 본사에서 플랫폼 참여사 관계자와 SK머티리얼즈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플랫폼 출범식을 개최하고, 생산 공장 견학, 기술 세미나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박기선 SK머티리얼즈 CRD본부장은 “다양한 외부 자원 역량을 융합하는 연구개발 혁신을 통해 고부가가치 신규 소재에 대한 원천기술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국가 소재 산업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는 유의미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09 12:03:28 수정시간 : 2019/08/09 15:29:0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