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이상 유튜브 사용시간 2배 늘어
  • 사진=와이즈앱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국내에서 50대 이상이 유튜브를 가장 많이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은 지난 4월 기준 국내 사용자 유튜브 앱 사용시간을 연령대별로 분석한 결과 50대 이상이 101억분으로 조사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 연령대 중 가장 장시간으로 국내 전체 유튜브 앱 사용시간 388억분 가운데 26%를 차지했다. 유튜브가 중요한 정치 미디어로 부상하면서 정치와 사회적 의제에 민감한 50대 이상이 몰린 것으로 풀이된다.

50대 이상 유튜브 사용시간은 지난해 4월 51억분에서 1년 새 두 배로 증가했다. 뒤이어 10대(89억분), 20대(81억분), 30대(61억분), 40대(57억분) 순이다.

다만 1인 평균 시청 시간으로 보면 10대가 평균 1895분(월 31시간 35분)으로 가장 길었다. 20대(1625분)가 뒤를 이었으며 50대 이상은 1045분으로 30대(988분)와 40대(781분)보다 높았다.

이번 통계는 와이즈앱이 전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3만3000명을 표본 조사한 결과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4 11:32:11 수정시간 : 2019/05/14 11:32:11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