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평가기관 통해 줄기세포 치료제 연구기술 역량 인정받아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차바이오텍이 상장관리 특례조건 신청에 따라 실시한 기술평가에서 최고 수준의 등급을 획득했다.

차바이오텍은 한국거래소가 지정한 전문평가기관인 기술보증기금의 기술평가결과 AA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기술 평가에서 차바이오텍은 △배아줄기세포치료제 신약기술 △태아줄기세포치료제 신약기술 △면역세포치료제 신약기술 등 보유 기술 전반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차바이오텍이 보유한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을 위한 핵심 기술들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차바이오텍은 △세포에 유전자나 약물 등의 추가적인 조작을 가하지 않고 최적의 줄기세포를 얻을 수 있는 순수 기능강화세포주 구축 기술 △세계 최고 난자 및 배아 동결기술을 줄기세포치료제에 도입해 비동결 세포와 동일한 효력을 갖춘 동결 제품을 최대 4년까지 치료제로 사용할 수 있는 세포동결기술 △자체 개발 저산소 배양법을 활용해 하나의 공여로 최대 60만명 이상에게 투여 가능한 대량배양기술 △배아줄기세포와 태아줄기세포 등 질환별로 적용 가능한 질환 맞춤형 세포주 확보 기술 등 줄기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핵심 역량을 갖추고 있다.

최종성 차바이오텍 대표는 “바이오 신약개발회사로서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줄기세포 파이프라인에 대한 기술 경쟁력을 전문기관으로부터 공인 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앞으로도 최고 수준의 세포치료제 기술을 활용한 연구개발에 더욱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12:05:44 수정시간 : 2019/03/15 12:05:44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