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세븐, 아시아-북미 지역에서 실시간 매출 순위 10위권 달성
[데일리한국 황대영 기자] 스마일게이트는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턴제 RPG(역할수행게임) '에픽세븐'이 북미와 아시아 지역에서 앱스토어 실시간 매출 순위 10위권에 올랐다고 15일 밝혔다.

슈퍼크리에이티브가 개발한 에픽세븐은 15일 미국, 캐나다, 싱가포르, 홍콩, 대만, 호주 등 글로벌 각 국에서 애플 앱스토어 실시간 매출순위 10위권에 진입하며 글로벌 흥행작임을 입증했다. 미국에서는 9위를 기록했으며 캐나다와 싱가포르, 홍콩에서는 각각 3위, 2위, 4위를 기록해 최상위권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이는 지난해 11월 전세계 150여개국에 글로벌 원빌드로 출시한 후 약 3개월만에 달성한 성과로, 회사 측은 에픽세븐이 글로벌 시장에서 본격적인 흥행 궤도에 올라서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지난 1월 말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실시간 길드 대전이 가능한 ‘기사단 전쟁’과 이용자들의 편의성 향상을 위한 채팅 기능 등이 추가됐으며 최근에는 국내에는 이미 선보인바 있는 영웅 ‘루나’가 글로벌·아시아 서버에 새롭게 등장해 글로벌 이용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사업부 이상훈 실장은 “어느덧 글로벌 론칭 3개월이 넘어선 에픽세븐이 조금씩 유의미한 성과들을 거두고 있어 뿌듯함을 느낀다”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과 또한 에픽세븐이 더욱 나은 게임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항상 조언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국내 이용자분들의 성원 덕분이라는 마음으로 더욱 좋은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자소개 황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5 16:10:47 수정시간 : 2019/02/15 16:10:4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