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한 사후지원 강조
  • 사진=LG전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는 오는 5일 스마트폰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주제로 한 CF를 온에어 한다고 4일 밝혔다.

30초 분량의 영상에서 소프트웨어(SW) 업데이트를 통해 2017년 출시한 LG G6에 인공지능(AI) 카메라 기능을 추가했다는 내용을 소개한다.

가수 이적이 내레이션을 맡는다. 일상에서 항상 새로운 기분으로 스마트폰을 즐길 수 있도록 안정적인 사후지원을 꾸준하게 하겠다는 내용을 설명한다.

LG전자는 2년 전 제품이라도 꾸준한 사후지원을 통해 더 오래 쓰고 항상 새로운 재미를 준다는 점을 강조했다.

AI 카메라는 카메라로 사물을 비추기만 하면 스마트폰이 스스로 피사체를 인식해 종류에 따라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 준다.

이밖에도 LG전자는 2일 SW 업데이트를 통해 LG G6의 △통화품질 향상 △최신 구글 보안 업데이트 등 고객들의 요구 사항들을 꼼꼼하게 반영했다.

LG전자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SW 업데이트로 한 번 구매하면 믿고 오래 쓸 수 있는 LG 스마트폰으로 인정받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모든 업데이트 사항을 홈페이지에 공지한다. 고객들은 홈페이지의 모바일 코너에서 ‘SW업데이트 알리미’에 들어가면 업데이트 내용을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04 10:00:14 수정시간 : 2019/01/04 10:00:1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